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이 여성이 개를 쓰다듬었을 때, 악몽의 모든 것이 바뀌었습니다. 이런 건 여태껏 본 적이 없어요!

„Monican Mitreanu”는 루마니아에서 학대 받거나 유기된 개들을 구하는 분들 중 하나 입니다. 이 분은 보호소 등에서 독특한 트라우마를 가진 동물들을 돕는 데 전문가 입지만, 영상 속의 개를 만나려는 준비는 되지 않았는데요 ...
2015년 11월 11일, Monica는 이미 두 번이나 학대당해 버려진 개를 만나게 되었습니다. 그저 평범한 쓰다듬음일 뿐인데, 반응이 참 무섭네요. 하지만 속단하긴 이릅니다! 보세요, 3일만에 그녀는 개를 길들일 수 있었습니다. 이젠 애정표현에 겁 먹지 않아요.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