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농부라고 생각했지만, 보고 나니 입이 딱 벌어졌어요.

농부 같은 차림새의 이 사람을 봅시다. 남미의 살고 계신 이 분을요. 이 분의 이야기에는 평범하지 않은 구석이 있습니다.

그의 이름은 „Jose Mujica”. 우루과이의 작은 농장에서 아내와 암컷인 „Manela”와 살고 있습니다. 보시다시피 „Manuela”에겐 다리가 세 개 뿐이에요.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Jose”는 소박하고, 행복한 삶을 사는 것 같아 보입니다. 아무도 그의 직업이 무엇인지 상상도 안되겠지만요.

그는 이 건물에서 일합니다. 우루과이의 국회 의사당이죠. „Jose”는 수위도, 청소부도 아닙니다. 훨씬 좋은 높은 사람이에요.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