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의사들은 그녀의 아들이 살아남는 것에 큰 기대를 걸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그녀는 믿었어요. 이 영상은 눈물을 불러일으키네요.

2012년 11월 20일, „Ward”가 태어난 지 4일 째 되던 날. 그의 어머니 „Lyndsay” 는 처음으로 그를 안아볼 수 있었습니다. „Ward”는 예정일 보다 3달 반이나 전에 태어났고 당시 700g이 채 되지 않았습니다. 살아남기 위해선 기적이 필요했어요. 아이를 향한 어머니의 사랑은 세상에서 가장 강하답니다. 그녀는 끝까지 믿었어요. 이 영상은 „Ward”가 살아남으려고 얼마나 애썼는지 보여주기 위해 제작되었습니다. 그는 107일을 병원에 있었는데요, 결국엔 모든 게 잘된 일이네요. 아름다워요. 사랑은 정말 위대합니다.
이 영상에 감동 받으셨다면, 공유하세요.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