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매일 딸에게 비아그라를 먹였어요... 그 이유는?

‘애니 닐슨’과 ‘제레드 포울러’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들이었어요, 첫 아이가 병원에 실려가기 전까지는요. 이 어린 ‘엘로디’에게 끔찍한 일이 생긴 거에요.

‘엘로디’는 완전히 달라 보이기 시작했어요! 얼굴과 눈은 붓고, 계속 토하고, 설사를 하며 크지를 않았죠.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의사들은 좋은 소식을 줄 수 없었어요. 딸 아이는 아주 희귀한 병, 장 림프관 확장증을 앓고 있었던 거에요.

의사들의 처방은 모두를 놀라게 했어요! ‘엘로디’는 비아그라의 주요 성분인 실데라필을 섭취해야 했어요.

비아그라는 발기부전 치료제로 널리 알려져 있지만, 림프관의 치료에도 알맞다는 연국 있죠.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