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차를 세우라고 소리치는 아들, 무슨 일이 일어나는 지 몰랐어요. 후엔 아이들이 자랑스러웠죠!

모든 부모님의 소망, 아이들이 이렇게 크는 것 아닐까요? 미국에 사는 ‘다니엘’과 그의 아내는 아이들이 정말 자랑스러울 거에요. 10살, 4살 배기 아이들은 정말 훌륭한 사람이 되겠네요!

‘다니엘’은 아이들과 차를 몰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이었어요. 어느 순간 아이들은 차를 멈추라고 소리질렀죠. 놀란 그는 차를 길 가에 세웠고, 아들들은 차 밖으로 뛰쳐나가 트렁크를 열었어요. 거기엔 눈을 치우는 삽이 들어있었고, 아이들은 그걸 낚아 챘죠.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아이들은 봤던 거에요 – 아이들은 휠 체어를 탄 어느 분이 차를 넣으려고 눈을 치우는 데 애 먹고 있는 걸 말이죠. 아이들은 즉시 그 분을 돕기 시작했어요.

‘다니엘’은 이 멋진 광경을 사진으로 찍어 인터넷에 올려야만 했어요: „아빠로서 정말 흐뭇한 순간이네요. 아이들이 정말 자랑스러워요.”
훌륭한 아이들을 둔 것, 축하드려요!

훌륭한 태도! 공유하세요!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