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죽어가는 딸, 개가 한 일은 온 가족을 놀라게 해요.

모든 죽어가는 아이들의 사연이 그렇듯, 아주 슬픈 이야기에요. ‘노라’는 여섯 달이 채 되지 않아 뇌출혈을 겪었어요. 그 후로 부모님과 두 마리의 개들은 아이의 방을 떠나지 않았죠.

이 어린 ‘노라’가 세상의 나온 후로, 부모님과 두 개 ‘그레시’와 ‘그럼피’는 아이의 뒤를 어디든 쫒아 다녔어요. 개들은 아이의 활발한 모습에 익숙해 있어, 아이가 갑자기 움직임을 멈췄을 땐 무언가 나쁜 일이 일어 났다는 걸 알았죠. ‘노라’는 뇌출혈을 일으켰어요. 의사는 아이가 단 몇 주 밖에 살지 못할 거란 소식으로 부모님 ‘메리’와 ‘존’을 슬프게 했죠. 어느 부모라도, 이런 진단을 듣는다면....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개들은 정말로 육감이 있어요. 아이가 아프기 시작한 때로부터, 개들은 아이의 곁을 지켰어요. 항상 아이의 곁에 있으려고 했죠. ‘노라’의 부모님과 두 개들은 아이의 마지막 순간까지 함께 했어요. 아이는 사랑에 둘러 쌓인 곳에서 눈을 감았죠.

사랑하는 누군가가 죽을 때, 우리만 고통스러운 게 아니에요. 반려 동물들도 그 아픔을 느껴요.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