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노숙자 참가자가 무대 위로 올라왔을 땐, 두 눈을 믿을 수 없었어요. 노래를 시작하니 ... 모두들 화들짝!

오늘의 사연은 다른 Got Talent 시리즈의 참가자들과는 다르게, 목소리뿐 아니라 그의 사연마저 감성을 자극해요.

‘파블로 로페즈’씨는 5살 때 부모님을 잃었어요. 이 멕시코 인은 적십자의 보호 아래 들어갈 수 있었죠. 거기서 입양할 곳을 찾아 줘 미국 인 부부에게 입양되었고요. ‘파블로’씨는 그 곳이 행복한 집은 아니었다고 회상하며, 고아원으로 보내진 뒤에야, 마침내 영어를 배울 수 있었다네요. 그것이 왜 그에게 중요했냐고요? ‘파블로’씨는 영어로 노래하는 걸 좋아하거든요! 그의 삶은 정말 힘들었어요. 부모님도 잃고, 유년기도 없고, 8년을 길에서 생활하며, 돈을 벌기 위해 지하철에서 노래했어요. 그럼에도 사랑하는 일을 할 수 있어서 행복했대요! 멕시코의 장기자랑 프로그램이 그의 사연을 알고, 그의 삶을 도와주며 그의 앞날이 어떻게 될지 보여줬어요! 그의 목소리는 최면술 같네요!

PS. ‘파블로’씨의 공연을 바로 보고 싶으시면 1:58부터 보시면 된답니다.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