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얘들이 지금 뭐라는 거죠? 다행이 휴대폰을 손에 들고 있어서 영상을 찍을 수 있었어요.

‘그레이슨’과 ‘그리핀’의 엄마가 아이들 방으로 들어섰는데도, 애들은 엄마를 본 척도 안 했어요. 서로에게 너무 몰두해 있었거든요! 아가들은 신나게 토론을 벌이고 있네요, 불확실한 어떤 주제에 관해서요... 누군가 이 애들과 대화를 시도한다면 큰 문제가 있겠어요. 이 애들의 옹알이어를 모르니까요. 그래서 아이들의 엄마는 대화에 끼어들지도 못했답니다. 그저 휴대폰을 들고 여태껏 들어본 중 제일 깜찍한 대화를 카메라에 담을 수 밖에요 :)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