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의미 있는 것들, 공유하세요!

광고

그저 바다에서 수영하고 싶었던 남성. 물 밖으로 나오자 끔찍한 일이 벌어졌어요!

„이브라힘”는 65세이며, 시리아 출신이지만 어렸을 때 이탈리아로 이민을 왔어요. 좋은 날씨, 친절한 사람들, 해변과... 개로 유명한 곳이죠. 마침내 그는 보호소에서 개 한 마리를 입양했어요. 하지만 이런 결말에 이를 줄은 상상도 못했죠...

‘이브라힘’은 어린 저먼 셰퍼드를 데려왔어요, 보호소에 막 들어와 두려움에 떠는 강아지였어요. 이 강아지 ‘록키’는 새 주인에 금새 적응했어요. 둘은 떼어 놓을 수 없었죠!

이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나요? – 공유하세요 페이스 북에 공유하기

그는 심지어 바다에 갈 때도 개를 데리고 갔어요. 하지만 큰 실수였죠... 아주아주 더운 날, ‘이브라힘’은 수영을 하기로 했어요. 개는 점잖게 해변에서 다리고 있었고요. 그런데 ‘이브라힘’이 물에서 나오자, 개가 없어져 버린 거에요.

‘이브라힘’은 곳곳을 찾아 다니며 근처 사람들에게 물었어요. 몇몇 사람들은 집시 몇 명이 셰퍼드를 잡아 재갈을 물리고 데려갔다고 했죠. ‘이브라힘’은 ‘로키’라고 확신했어요. 그리고... 그게 정말이었어요!

×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 이미 좋아했습니다
×

매일 흥미로운 내용이 더해집니다

‘Facebook에서 ‘공유하세요’를 좋아해 주세요